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늘 국회가 다시 문을 연 가운데 누가 국회의장이 될지를 두고 많은 이야기가 오갔습니다. 

키 총리는 데이빗 카터 의원을 추천했지만 야당의원들은 물론 카터 의원 본인마저도 이를 원하지 않고 있습니다. 오늘 락우드 스미스가 국회의장으로서 마지막 날을 보낸 가운데 국회의장직은 본인의 의사와는 달리 데이빗 카터에게 주어질 전망입니다. 헤네라이 의원이 의장직을 원했으나 거절당한 바 있습니다. 새 의장이 될 데이빗 카터 의원이 잘하실거라고 생각하십니까? “누구라고요?” 카터 의원 역시 의장직을 원하지 않는다는 것은 국회내에서 공공연한 비밀이었습니다. 키 총리가 내각인사를 조정하기 위해 그를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회에서는 쉬운일은 없지만 기대됩니다.” 야당은 키 총리가 충분한 상의를 거치지 않고 카터 의원을 추천했다며 목요일에 있을 투표에서 반대표를 던지겠다고 말했습니다. “반대할 생각입니다.” “녹색당은 카터 의원에게 투표하지 않기로 오늘 결정했습니다.” “키 총리는 단독 결정을 하기 전에 국회의원들의 의견을 물어봤어야 합니다.” 그러나 키 총리는 이미 카터 의원을 의장직에 앉힐만큼의 투표 인원을 확보해둔 상태입니다. 한편 그는 이에 반대하는 의견이 나올거라는 점은 인정했습니다. “물론 반대 세력도 많이 있을것입니다.” 오늘 키 총리는 오프닝 연설에서 노동당의 주택 공급 계획을 비난했습니다. “30만달러로는 계획했던 주택은 커녕 시내 한복판에 방한개짜리 집을 구하겠지요.” “키 총리의 연설은 장난같았습니다.” “키 총리의 손 제스처는 펭귄 같았습니다. 지루하고 쓸데없는 연설이었습니다.” 오늘은 가벼운 분위기의 토론이 오갔지만 내일부터 구체적인 질문이 이어질 전망입니다. 주택 공급 계획에 대한 본격적인 심사가 시작되는 셈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4 정부의 사회복지범죄 단속 강화에 따라 수당 사기범의 배우자까지도 처벌할 것으로 admin 2013.02.21 2321
193 데이비드 카터가 국회의 새 의장으로 선출됐습니다. 이는 예상된 결과 admin 2013.02.01 13611
» 오늘 국회가 다시 문을 연 가운데 누가 국회의장이 될지를 두고 많은 이야기가 오갔습니다. admin 2013.01.30 1567
191 주택공급 문제를 놓고 정당간에 공방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admin 2013.01.29 949
190 오늘 라타나에 정치계 인사들이 모였습니다. admin 2013.01.25 1052
189 존 키 총리가 이끄는 정부는 어제 새 내각개편으로 몇단계 진보했다가 오늘 마오리당으로 인해 다시 한 단계 후퇴 위기에 있습니다 admin 2013.01.24 3484
188 오클랜드의 랜 브라운 시장이 세계의 10대 시장에 뽑혔습니다 admin 2013.01.09 2284
187 교육부 대표 레즐리 롱스톤이 잇따른 소동과 논란 후 대표직을 사퇴했습니다. admin 2012.12.20 1486
186 정부의 유류세 인상으로 향후 2년 6개월에 걸쳐 유류세가 리터당 9센트 오를 예정 admin 2012.12.19 1204
185 총리는 의원들의 급여 인상을 동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admin 2012.12.19 1462
184 정부는 노동당 의원 셰인 존스의 감사원 조사를 위한 법적비용을 지불해야 할 전망입니다. admin 2012.12.13 1289
183 윈스턴 피터스 NZ퍼스트당 대표가 브랜든 호란에 대한 새로운 정보 입수 후, 그를 당에서 제명했습니다. admin 2012.12.05 1511
182 3뉴스의 설문조사에서 녹색당과 노동당의 연립정부 구성이 admin 2012.12.04 1068
181 여론 조사에 따르면 노동당의 데비드 쉬어로 당수의 지지가 상당히 올라간 것으로 admin 2012.12.03 1713
180 고등법원 심리를 요청한 마오리위원회측 변호사 도나 홀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admin 2012.11.28 1248
179 오클랜드의 렌 브라운 시장은 지난 주 노동당 전당 대회에서 제안된 노동당의 키위빌드 주택 정책에 admin 2012.11.27 1330
178 데이비드 시어러는 어제 노동당 대표 자리를 두고 벌어진 설전에서 승리 admin 2012.11.22 1808
177 노동당 데이비드 쉬어러 대표가 간부의원 전원으로부터 신임표를 얻었습니다. admin 2012.11.21 958
176 그동안 노동당 대표 데이비드 쉬어러의 자리를 노려온 데이비드 컨리프가 admin 2012.11.20 1264
175 노동당의 데이비드 쉬어러 당수의 리더쉽에 대하여 불만이 늘어나면서 admin 2012.11.13 530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