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58.81.107) 조회 수 1067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순절에 기도를 드립니다.

The Last Supper Jesus gathered His twelve apostles.......

 

세상이 주는 아픔에, 사람이 주는 상처에, 힘들어 하는 환난의 소낙비 속에서도, 견디게 하신 주님이 있기 때문이었습니다.

 

우리 마음에 있는 거짓이 주님의 마음을 얼마나 쓰리게 하시는지를 주님만 아시기에, 우리 속에 허락하신 양심으로 속이지 않게 하여 주소서.

 

고통과 슬픔에 잠기던 예루살렘 거리를 생각하며, 또 다시 주님의 마음 슬프게 하는 어리석은 자 되지 않게 하여 주소서.

 

골고다 언덕에서 붉은 피 흘리신 아픔을 생각하며, 죄의 노예가 아닌 주님의 종이 되어서 십자가 고난에 동참하는 사순절이 되게 하여 주소서.

 

주님. 눈물로 젖으며 침묵 속에 인내하며 기도하는 것은 주님께로 가는 오직 한 길에 구원이라는 밝은 소망 때문입니다. 회개함에 용서하여 주시고, 또 다시 회복되게 하여 주소서.

Good Friday written by Linda Ann Henry with love.......................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4 신앙에세이 : 오클랜드의 추억 속에서도 주님의 은총이 가득한 계절이 되었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5.07.31 0
593 하나님과 하나님이 주신 햇빛은 어느 곳과 어느 때도 그냥 비껴가지 않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5.07.20 1
592 신앙에세이 : 주님. 오클랜드에서 우리 한인들은 매일 기도하며 살아 가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7.17 2
591 카 지노 제작 스카이프 live:salonkor 카톡 almanjang 전화:070-8018-5479 장실장1 2015.07.10 6
590 주님. 아름다운 오클랜드의 삶을 위하여 이렇게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7.05 7
589 신앙에세이 : 주님. 오클랜드에서 하나님의 계명은 우리의 사랑과 나눔이었음을 깨달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6.26 8
588 우리 크리스챤들에게는 오클랜드의 생활에서 두려움을 이기는 힘이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6.26 9
587 신앙에세이 : 주님. 오클랜드의 삶을 통해서 모두가 다른 사람 때문인 줄로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6.12 11
586 우리의 시기를 껴안게 하여 주옵소서. Let Us Embrace Our Season 제임스앤제임스 2015.06.01 11
585 오클랜드 한인들이 섬기는 주님의 거룩하심을 매일 발견하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5.06.01 11
584 -進化論도 創造論도 科學理論은 아 아닙니다 밍키네 2015.05.23 33
583 사후세계에 대한 물리적인 존재 증명. 밍키네 2015.05.23 44
582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의 교만(Arrogance)의 생각과 마음을 버리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5.05.22 10
581 신앙에세이 : 주님. 이민생활에서 하나님은 우리에게 참 행복이요 참 기쁨이 되어져 왔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5.08 19
580 주님. 오클랜드에 살면서 감사의 마음에는 계절이 필요하지 않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5.06 18
579 마 태 복 음 3 :12 마헬살랄하스바스 2015.05.04 22
578 주님. 우리 한인들에게 만추의 계절 속에서 아름다운 가을의 향기를 전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5.04 28
577 오클랜드 이곳에서 기도하는 척하기란 어렵지 않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4.25 26
576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는 오클랜드에서 사랑한 만큼 살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4.24 32
575 은혜 뒤에는 심판 마헬살랄하스바스 2015.04.21 3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