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정부의 사회복지범죄 단속 강화에 따라 수당 사기범의 배우자까지도 처벌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배우자연좌법 개정에 따라 앞으로 사실혼 관계의 파트너도 처벌될 수 있습니다. 야당은 이를 부자와 탈세자들을 위한 법이라고 비난하고 있으나 정부는 수당사기도 범죄라는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범죄자의 배우자까지 처벌하는 법이 시행될 예정입니다. 앞으로 수당 사기범의 배우자 또는 사실혼 관계인 사람도 범죄에 가담한 것으로 간주될 것입니다. “수당 사기도 범죄로 간주하며 다른 사기와 같은 범죄로 다뤄질 것입니다.” 그러나 현재 경제사기범의 배우자, 파트너까지 처벌하는 법은 없습니다. 지난해 기록된 수당사기 피해액은 3천9백만 달러로 나타났지만 세금탈루액은 수십억 달러입니다. “탈세자들과 수당사기범에 대한 이중잣대 정책이라고 보입니다.” 그러나 용의자에게 수사 계획을 통보하지 않는 개정법으로 인해 배우자가 수당사기범일 경우 어느날 갑작기 기소될 수도 있습니다. 
정부는 프라이버시위원회의 승인을 받은 법안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국민당은 또다시 타인의 사생활을 몰래 훔쳐보고 신고하기를 장려하는 정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가정폭력 피해자들에게는 더욱 곤란한 상황을 만들기도 합니다. “가정폭력으로 배우자와 별거중이라도 배우자의 수당사기범죄로 기소될 수 있다는 겁니다.” 개정법은 또 두가지의 변화를 줄 예정입니다. 수당수혜자들이 허위 사실을 신고한 전적이 있는지 확인하고 ACC, IRD, 주택건설국, 경찰, MSD간에 정보공유를 가능하게 할 것입니다. 한편 마오리당이 개정법을 지지하고 있다는 체스터 바로우스 장관의 주장과 마오리당의 입장은 달랐습니다. “우리는 지지하지 않을 것입니다.” 하지만 국민당은 현재 법개정안을 통과시킬 만한 충분한 표를 확보해놓고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정부의 사회복지범죄 단속 강화에 따라 수당 사기범의 배우자까지도 처벌할 것으로 admin 2013.02.21 2338
193 데이비드 카터가 국회의 새 의장으로 선출됐습니다. 이는 예상된 결과 admin 2013.02.01 13639
192 오늘 국회가 다시 문을 연 가운데 누가 국회의장이 될지를 두고 많은 이야기가 오갔습니다. admin 2013.01.30 1585
191 주택공급 문제를 놓고 정당간에 공방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admin 2013.01.29 955
190 오늘 라타나에 정치계 인사들이 모였습니다. admin 2013.01.25 1059
189 존 키 총리가 이끄는 정부는 어제 새 내각개편으로 몇단계 진보했다가 오늘 마오리당으로 인해 다시 한 단계 후퇴 위기에 있습니다 admin 2013.01.24 3505
188 오클랜드의 랜 브라운 시장이 세계의 10대 시장에 뽑혔습니다 admin 2013.01.09 2299
187 교육부 대표 레즐리 롱스톤이 잇따른 소동과 논란 후 대표직을 사퇴했습니다. admin 2012.12.20 1517
186 정부의 유류세 인상으로 향후 2년 6개월에 걸쳐 유류세가 리터당 9센트 오를 예정 admin 2012.12.19 1222
185 총리는 의원들의 급여 인상을 동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admin 2012.12.19 1482
184 정부는 노동당 의원 셰인 존스의 감사원 조사를 위한 법적비용을 지불해야 할 전망입니다. admin 2012.12.13 1297
183 윈스턴 피터스 NZ퍼스트당 대표가 브랜든 호란에 대한 새로운 정보 입수 후, 그를 당에서 제명했습니다. admin 2012.12.05 1548
182 3뉴스의 설문조사에서 녹색당과 노동당의 연립정부 구성이 admin 2012.12.04 1087
181 여론 조사에 따르면 노동당의 데비드 쉬어로 당수의 지지가 상당히 올라간 것으로 admin 2012.12.03 1727
180 고등법원 심리를 요청한 마오리위원회측 변호사 도나 홀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admin 2012.11.28 1268
179 오클랜드의 렌 브라운 시장은 지난 주 노동당 전당 대회에서 제안된 노동당의 키위빌드 주택 정책에 admin 2012.11.27 1348
178 데이비드 시어러는 어제 노동당 대표 자리를 두고 벌어진 설전에서 승리 admin 2012.11.22 1817
177 노동당 데이비드 쉬어러 대표가 간부의원 전원으로부터 신임표를 얻었습니다. admin 2012.11.21 965
176 그동안 노동당 대표 데이비드 쉬어러의 자리를 노려온 데이비드 컨리프가 admin 2012.11.20 1287
175 노동당의 데이비드 쉬어러 당수의 리더쉽에 대하여 불만이 늘어나면서 admin 2012.11.13 533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