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타퍼레이드의 시작을 알린 한인회 행렬

11월 25일 일요일 오후 12시 30분부터 시작한 오클랜드의 자랑인 산타퍼레이드가 오클랜드 시티 Mayoral Drive, Queen Street, Customs Street West, Albert Street에서 성황리에 행진을 마쳤습니다. 

오클랜드 시티에서 해마다 열리는 Farmers Santa Parade 행사에 올해는 한인회가 특별히 前 베이비복스 정시운 댄스 강사님을 초빙하여 현 한류 열풍의 중심에 선 싸이의 "강남스타일" 댄스를 한인회 강당에서 교습 후 한인회와 교민분들 모두 함께 플래시 몹으로 선보였습니다.

오후 12시 30분부터 각 국가별 커뮤니티의 행진에서 한인회의 행렬이 선두로 산타퍼레이드의 문을 활짝 열었습니다.

한인회 임원들의 대형 태극기를 앞세우고 한뉴수교 50주년 현수막과 마당한누리의 심장을 울리는 우렁차고 흥겨운 사물놀이 그리고 기념티셔츠를 입은 강남스타일 플래시 몹을 위한 학생과 교민들이 뒤따르며 산타퍼레이드의 길을 열었습니다.  

흥겹고 신나는 사물놀이를 바탕으로 행진 중 사거리 마다 걸음을 멈추고 강남 스타일 플래시 몹을 선보이며 학생과 교민들 그리고 관중들과 함께 한데 어울려 모두 하나되는 산타퍼레이드를 선보였습니다.

이 행진에는 홍영표 오클랜드한인회장, 김은희 뉴질랜드한인여성회장 등의 단체장과 오클랜드 영사관의 박일호 총영사도 행진에 참여하여 자리를 빛내 주셨습니다.   

P1000240.JPG

P1000248.JPG

P1000253.JPG

P1000263.JPG

P1000301.JPG

P1000267.JPG

P1000264.JPG

P1000292.JPG

50b19a842ff99.JPG


오클랜드 한인회_Web_logo-01.jpg